본문 바로가기

TEXAS 한인타운뉴스

미주총연 중남부연합회, 휴스턴총영사관에 튀르키예 대지진 구호 성금전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DKNET
샌안토니오 댓글 0건 조회 2,128회 작성일 23-03-03 10:16

본문

미주총연중남부연합회(회장 김진이)가 튀르키에 구호성금을 휴스턴총영사관에 전달했다.
미주총연중남부연합회(회장 김진이)가 튀르키에 구호성금을 휴스턴총영사관에 전달했다.

미주총연 중남부연합회(회장 김진이)가 지난달 24일(금) 휴스턴총영사관(총영사 정용호)을 방문해 튀르키예·시리아 대지진 구호 성금을 전달했다.

또한 정영호 총영사와 중남부연합회 소속 회원들과의 소간담회도 진행됐다.

김진이 회장은 “튀르키예 대지진으로 사망자수가 5만 명이 넘었다”라며 “큰 시련에 빠져있는 지진 피해에 작은 도움이라도 보탤 수 있도록 성금을 마련했다”라고 목적을 밝혔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약 1만 1,820달러로 중남부연합회 임원 및 이사, 전현직 한인회장, 지역 한인 동포들이 십시일반으로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

성금을 전달받은 정용호 총영사는 “해당 성금은 믿을만한 단체 및 구호 센터에게 전달하겠다”라며 감사를 전했다.

이어 정 총영사는 “텍사스 중남부 지역인 샌안토니오와 어스틴, 킬린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이라며 “한인 사회의 안정적 성장을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소간담회에는 중남부연합회의 김진이 회장을 비롯해 전수길 이사장, 김지나 수석부회장, 김유진 사무총장, 박경덕 상임고문, 박성향 상임이사, 김수명 고문, 미이클 정 특보가 참석했으며 휴스턴총영사관에서는 정용호 총영사와 윤정노 영사가 배석했다.          

 

정순광 기자 ©  KTN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